본문 바로가기

분류 전체보기

CBS 라디오 광장 <대담 : 꽃다운친구들 이수진 대표> 지난 5월 5일 어린이주일 아침 CBS 광장 대담시간에 초대받은 꽃친 대표 이수진 샘의 이야기를 유튜브로 올렸습니다. CBS 다시듣기와 팟캐스트로도 들으실 수 있습니다. "CBS광장에 출연한 꽃다운친구들의 이수진 대표로부터 학업노동에 찌든 청소년들에게 행복한 미래를 구상할 수 있도록 안식년으로서 1년의 방학을 선사하는 새로운 운동에 대한 이야기를 듣는다. 신간 [학교의 시계가 멈춰도 아이들의 자란다]에서 소개한 다양한 교육철학과 사례를 지난 3년간의 꽃다운친구들의 자취를 통해 전한다." >> 다시듣기 바로가기(클릭) 👆
2019.4.16 세월호를 기억하는 시간 (꽃친의 편지) 꽃피는 봄이면 어김없이 돌아오는 그 날, 대한민국을 슬픔에 빠트린 세월호 사건이 일어난지 어느덧 5년이 되었습니다. 2019년 4월 16일, 꽃친은 세월호를 기억하기 위해 치유다큐멘터리 친구의슬픔을 함께 보고, 그 아픔에 충분히 공감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그동안 꽃친이 세월호를 기억했던 시간이 궁금하시다면 클릭해주세요 '친구의 슬픔'은 세월호 희생자를 기억하고 남은 사람들의 마음을 보듬는 치유공간 이웃에서 만든 다큐입니다. 공동체 상영은 이웃 홈페이지에서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신청바로가기(이웃홈페이지) 다큐를 본 후 꽃치너들의 마음에 어떤 울림이 있었을까요? 희생자의 친구들의 아픔은 생각도 못 했어요 죽어서라도 보고 싶다는 말이 기억에 남아요 제가 초등학생 때여서 어렸을 때는 잘 실감이 안 났는데 제..
[월간 꽃친] 19년 4월. "각자만의 색깔로" "나뭇잎이 인사하는 달" (라코타족) 벚꽃잎은 땅을 분홍빛으로 덮고 은행나무 잎은 연두색에서 녹색으로 옷을 갈아입고 하늘을 향해 자라가는 봄의 시간, 꽃다운 친구들도 각자의 색깔을 마음껏 뽐내며 보냈답니다. 다양한 만남과 경험 속에 ‘나’의 색깔과 ‘너’의 색깔이 어우러졌던 4월을 되돌아볼까요~? 서울역 쪽방촌 집수리 봉사 쌀쌀한 바람과 가벼운 빗방울이 내리던 토요일이었어요. 서울역 바로 뒷편에 있는 쪽방촌에서 노란 조끼를 입은 꽃치너들이 등장합니다. 이 날은 오래 전부터 준비해온(!) 집수리 봉사 첫날이었어요. 광성교회 교인분들과, 서울에 있는 몇 개 대학의 대학생 언니오빠들과 만난 게 어색하기도 하고 뭘 어떻게 해야할지도 몰랐지만... 극복~! 평소에 아껴둔 힘을 발휘해서 무거운 짐도 번쩍번쩍 들고,..
<학교의 시계가 멈춰도 아이들은 자란다> 북토크쇼에 초대합니다. 신청하러 가기 ☞ 청소년 갭이어(gap year) 모임 꽃다운친구들의 이야기를 담은 도서 북토크에 초대합니다. 신청하러가기 클릭 후 양식을 작성해주시면 별도의 연락을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 책 소개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앞으로만 달려가야 할까요? 멈추지 않고서는 알 수 없는 것들이 있습니다."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의 딸 말리아와 배우 엠마 왓슨, 악동뮤지션도 선택한 갭이어! 갭이어 모임 ‘꽃다운친구들’이 공부 노동자 10대에게 안식년을 선물합니다 청소년 학습 시간 세계 1위, OECD 48개국 중 한국 청소년들은 공부 시간이 가장 길고 학업 성취도가 최상위권인 반면, 삶의 만족도는 최하위에 가깝다.(47위) OECD 평균 2배인 주당 60시간을 공부하는 청소년들은 방학에도 놀지 못하고 학원에 다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