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꽃친 : 꽃친Diary

휴먼라이브러리: 음향 엔지니어 황병준님을 만나다 꽃다운친구들은 다양한 만남 속에서 진짜 배움이 일어난다고 생각합니다. 꽃친의 프로그램 중 사회 여러 분야에서 일하는 어른들과 만날 기회를 갖는 시간이 있습니다. 이름하여 '휴먼라이브러리' 휴먼+라이브러리라는 단어에서 느낌이 오시나요? 활자의 책이 아닌 사람이 책이 되는 신개념 사람 도서관! 사회 속에서 생동감 있게 어떤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사람을 직접 만나 소통하고 지혜를 얻는 시간이죠! 많은 인물 리스트 중 꽃치너들이 고심해서 선정한 5월의 휴먼라이브러리의 주인공은 음향 엔지니어 '황병준 선생님'입니다. 황병준 선생님은 필드 레코딩을 전문으로 녹음하는 음향 엔지니어입니다. 한국인 최초로 그래미상을 한 번도 아닌 두 번이나 수상하셨다고 하네요. 와우! (이번 계기로 꽃치너들은 그래미상이 무엇인지도 알게..
[월간꽃친] 5월은 푸르구나 우리들은 자란다♪ [목공수업] 새롭고 다양한 경험으로 채워가는 꽃친의 방학시간! 우리의 계획 중 하나인 목공을 경험하기 위해 우리는 서울시립청소년직업체험센터인 하자센터를 방문했습니다. 우리가 신청한 수업은 이곳에서 운영되고 있는 청소년 진로역량 강화를 위한 중 1일 목공워크숍 : 나무살림, 몸살림이라는 프로그램 입니다. 목공워크숍: 나무살림, 몸살림 도시에서 버려지는 나무들에게 어떤 가치가 있을까요? 스쳐 지나가는 도시 공간에서 나무를 찾는 일부터 찾은 나무를 직접 다듬고, 자르는 과정 직접 경험합니다. 나를 위한 쓸모 있는 사물로 바꿔보는 과정을 해보며 나무와 내 몸의 쓸모를 돌아보는 프로그램입니다. 공방으로 들어가는 순간부터 나는 나무냄새와 함께 각종 연장이 즐비한 작업실의 공간에 있으니 사부작사부작 몸을 움직여 일을..
[월간꽃친] 4월에는 무슨 일이 있었나요? [여행 프로젝트] 꽃친에서 1년 쉼의 기간 동안 함께하는 여행의 의미는 중요합니다. 그래서 우리가 하반기에 가게 될 해외여행을 직접 미리 기획해보기로 했어요. 이름하여 여행 프로젝트! '기획이란 무엇인가'라는 고민에서부터 이번 여행 프로젝트가 시작되었는데요, 여행지 선정부터 일정까지 꽃치너가 직접 계획하고 결정하면서 해외여행을 대하는 우리의 자발성과 기대감이 샘솟았습니다. 여행지 선정을 할 때에 가고 싶은 나라가 많아서 고민이던 친구들! 많은 나라 중 가까운 일본과 러시아로 팀을 나눠서 여행지를 소개하는 피티를 했습니다. 여행지 선정을 위해 팀별로 조사한 여행지를 소개하는 친구들 객관적으로 여행지를 선정하기 위해 꽃친샘을 포함한 모두의 신중한 평가 끝에 결정된 여행지는 연변&블라디보스토크 동방의 유럽이라..
꽃다운친구들 4월 국내 여행기, 봄을 봄! 꽃피는 4월 봄날, 꽃다운친구들 9명의 꽃들이 아산&서산으로 국내여행을 떠났습니다! 오티 캠프 이후 떠나는 첫 여행, 함께 먹고 자고 놀면서 봄을 누렸던 시간. 우리의 따뜻했던 시간을 공개합니다. DAY1 : 4월 9일 우리는 아침 일찍 모여 여행 느낌 제대로 내기 위해 기차를 타고 아산으로 달려갔습니다. 온양온천역에 내리자마자 단체 인증샷을 찍고 여행 시작~! 우리가 첫 번째로 찾은 곳은 공세리 성당입니다! 공세리 성당은 '전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성당'이라는 명성이 있는 곳이에요. 120년 유서 깊은 역사를 가진 성당 건물만큼 멋있던 것은 350여 년이 넘은 보호수들! 마침 벚꽃이 피는 계절에 맞춰서 왔으니 인증샷을 찍고 꽃구경 삼매경을 했습니다. "벚꽃이 피는 계절이면 항상 중간고사 기간이 겹쳐서 아..